Home > 기업산업

기업산업

귀농인 체류형 농업 창업지원센터 입교 재개

작성일 : 2020-04-23 16:40 작성자 : 강태영 (kty8187@naver.com)

경남 함양군은 코로나 19의 확산으로 입교가 연기됐던 '체류형 농업 창업지원센터'의 운영을 23일부터 재개한다.

(사진=함양군청 제공)

'체류형 농업 창업지원센터'는 예비 농업인의 귀농 실행단계 두려움 해소와 안정적 정착을 유도하고자 2018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 내에 위치한 이 센터는 체류형 주택 65㎡(20평형) 20세대, 47㎡(15평형) 10세대, 세미나동, 하우스, 텃밭 등 각 1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올해 입교생은 지난 1월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과한 30세대로 심사를 통과하면 연 보증금 57만6천원∼76만5천원과 교육비 월 19만2천원∼25만5천원을 군에 납부하면 된다.

입교생은 11월까지 군에서 편성한 교육 시간의 80% 이상 출석해야 수료가 가능하며 교육내용은 기초농업 과정, 전문 분야 과정, 텃밭 실습 교육을 시행한다.

당분간은 코로나19의 추이를 지켜보면서 선도 농가 방문 품목 실습 교육 및 텃밭 교육 위주로 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

매년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간 운영했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약 2달 입교가 지연됐으나 코로나19가 아직 종식되지 않았지만, 입교자들의 요구와 교육 일정 등을 고려해 부득이 운영을 결정했다고 한다.

군 관계자는 "교육자의 발열 체크를 수시로 하고 강의실 등 방역을 철저히 해 코로나19 감염자가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