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기업산업

기업산업

중기부, '착한 선결제 대국민 캠페인' 민간으로 확산

작성일 : 2020-04-29 15:06 작성자 : 정수석 (ji5555@naver.com)

중소벤처기업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도움이 되고자 진행하고 있는 '착한 선결제 대국민 캠페인'이 민간으로 확산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사진=착한 선결제 캠페인 유튜브)

중기부는 소상공인 지원 주무 부처로서 정부 부처 최초로 적극행정위원회를 통해 결제 방법 및 이용방식에 대해 가이드라인을 마련했고 산하 공공기관과 함께 836개 식당에 약 2억5천만원의 선결제를 완료했다.

이 캠페인은 개인이나 법인 차원에서 소상공인 업체의 물품이나 서비스를 선결제 방식으로 구매하는 운동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도우려는 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선결제 캠페인에 국민·신한은행 등 시중은행에서도 참여가 확산되고 있으며, 영화배우 안성기·유준상에 이어 개그맨 조문식 등 연예인들도 다수 참여하고 있고, 공무원노조와 업무협약을 통해 공무원 사회에서도 선결제 참여 확산을 촉진하고 있다.

박영선 장관은 "선결제가 민간에서 활성화될 수 있도록 세제지원 및 경품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할 계획이고, 다양한 온·오프라인 홍보를 통해 보다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