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건강정보

건강정보

실시간 수질 확인 '스마트 수돗물 음수기' 도입

작성일 : 2020-05-12 15:21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 청사에 '스마트 수돗물 음수기'가 시범 설치돼 지난 4일부터 운용에 들어갔다.

(사진=울산광역시청 제공)

'스마트 수돗물 음수기'는 수돗물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를 개선하고 음용률 향상을 위해 총사업비 2천600만원을 들여 도입했다.

설치 장소는 민원인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본부청사 본관 1층 로비와 부서 사무실 등 6곳이다.

'스마트 수돗물 음수기'는 제공되는 수돗물이 수질 기준에 적합하다는 것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일반 정수기와 달리 수돗물의 탁도, 잔류염소, 수소이온농도, 총용존고형물 등 총 4개 항목의 수돗물 정보를 음수기 내부에 설치된 수질측정기를 통해 실시간으로 모니터에 표시된다.

서권수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우리 시 수돗물은 고도정수처리로 깨끗하고 안전해 수도꼭지에서 바로 마셔도 전혀 문제가 없으나 직접 음용을 꺼리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음수기 도입으로 시민들의 수돗물에 대한 인식 개선과 음용률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 수돗물 음수기는 환경부 및 한국수자원공사의 연구과제로 개발돼 '2019 대한민국 물산업기술대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수돗물 음용률 향상을 위해 서울과 대구를 비롯한 전국 지자체에서 설치가 진행되고 있으며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에서도 상수도 지역사업소 등으로 확대 보급해 수돗물에 대한 이미지를 개선하고 음용률 향상에 나선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