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건강정보

건강정보

건강기능식품 영업자, 이상사례 7일 이내 보고 의무화

작성일 : 2020-06-04 11:35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건강기능식품 관련 영업자는 소비자 피해 예방 차원에서 이상사례를 7일 이내 보고해야 한다.

(사진=픽사베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건강기능식품 섭취로 인한 소비자 피해 예방을 위해 건강기능식품 이상사례 보고, 조사·분석 및 공표 방법 등 세부절차를 마련해 4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앞으로 건강기능식품법 시행으로 건강기능식품제조업자, 약국개설자 등 영업자는 소비자 피해 예방 차원에서 건강기능식품 섭취로 인해 의심되는 이상사례(소화불량, 가려움 등)를 알게 되었을 때, 7일 이내에 이상사례를 식품안전정보원에 알려야 한다.

식약처는 보고받은 이상사례와 해당 건강기능식품과의 인과관계를 조사·분석하고, 그 결과를 식약처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건강기능식품 제도를 안전 확보에 중심을 두고 합리적으로 개선해 가는 등 국민 건강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