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건강정보

건강정보

코이카,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스리랑카에 60만불 지원

작성일 : 2020-07-02 12:50 작성자 : 이유진 (siah1017@naver.com)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리랑카 아동들을 위해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사진=코이카)

지난 1일(스리랑카 현지 시각) 코이카 스리랑카 사무소는 UNICEF를 통해 스리랑카 교육부에 코로나19 대응 긴급구호로 총 60만달러를 전달했다.

코이카가 지원한 긴급구호 자금은 스리랑카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 대응이 필요한 초·중등학교에 손 씻기 시설 설치, 위생용품 전달, 안전한 학교 운영 가이드라인 제작 및 배포, 온라인·디지털 교육 지원, 학교 운영 재개 모니터링 등에 쓰이게 된다.

스리랑카 교육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3월 중순부터 전국 학교 휴교령을 내리고, 모바일 학습, 공영 방송을 통한 교육 등 대체 교육을 실시해왔다.

그러나 지역별, 소득별로 교육에 대한 접근성과 교육의 질이 상이하고, 이는 특히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학습에 장기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우려가 확산하고 있다.

또한 스리랑카 교육부는 7월부터 순차적으로 학교 운영을 재개할 예정이나 안전한 학교 운영을 위한 재정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코이카의 지원은 스리랑카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교에 복귀하고, 지속해서 양질의 교육을 받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